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군
함양산삼축제 운영위원회 실행계획 승인16일 함양산삼축제위원회 제2차 운영위원회 개최, 축제 실행계획 및 예산계획 의결
함양군은 함양산삼축제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사진제공=함양군>

(함양=경남뉴스투데이) 함양군은 함양산삼축제 운영위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차 운영위원회를 열고 대한민국 최고·최대의 불로장생 축제인 2019 함양산삼축제에 대한 실행계획(안)과 예산(안)을 심의·의결 하고 축제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확 달라진 올해 함양 산삼축제는 오는 9월6일부터 15일까지 10일간 함양상림공원 일원에서 개최된다.

축제위원회에 따르면 엑스포를 1년 앞둔 올해 축제는 추석 연휴를 끼고 열려 가족단위 방문객들을 위해 전 연령층이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기획해 ‘2020함양산삼엑스포’의 전초전으로서 축제의 품격 향상과 관람객 만족도를 높이는데 중점을 두었다.

이를 위해 축제장 전역을 차 없는 도로로 지정하였고 관람객 편의를 위해 수송 전동카트 운영, 그늘막 및 쉼터, 화장실, 흡연실 등 편의시설을 대거 확충하고 추석을 맞는 관광객들의 선물용품 구입을 위해 산양삼 및 농특산물 판매 부스도 확대한다.

대한민국 최고·최대의 불로장생 함양산삼축제의 메인무대는 인기가수들이 대거 참여해 소통의 축제로 만든다. 개막식이 열리는 6일 산삼축제 주제 실경공연과 윤도현밴드, 코요태 등 대형 가수들의 공연을 시작으로 7일에는 산삼축제 주제 실경공연과 인기가수 김혜연이 찾는다.

또 10일에는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D-365 행사, 추석인 13일에는 관람객들이 산삼막걸리와 흑돼지를 즐기면서 EDM, 김연자 등의 공연을 즐길 수 있는 산막페스티벌이, 그리고 폐막식인 15일에는 전국 탑10 가요 쇼 녹화 등이 진행되어 관람객들에게 잊지 못할 산삼축제의 추억을 전망이다.

특히, 올해는 야간 프로그램을 대폭 강화하여 가을밤의 추억을 선물한다. 우선, 공예전문가가 디자인하고 일자리사업 참여자 5명이 직접 바느질한 산삼꽃 소망등 2,020개를 차없는 거리에 설치하여 형형색색 아름다운 산삼꽃을 피운다. 축제장 전역과 주요 시가지에 설치되는 야간 경관조명, 상림숲속 산책로의 은하수 별빛 조명, 세계적 미디어아티스트인 이이남 작가의 미디어파사드 공연 등 아름다운 함양의 가을밤을 화려하게 수놓는다.

심마니와 떠나는 밤소풍, 산신령 야간숲길체험, 매일 밤 추억의 음악과 돈맥(흑돼지와 산삼수제맥주)을 즐길 수 있는 달빛음악회 등 다양한 야간 볼거리와 즐길거리들이 관광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의 축제가 되도록 만들어 갈 계획이다.

윤현화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윤현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