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동물소재공학과, 학생실습 발표회·양돈장학금 전달식 개최태원양돈, 근불 장학금 5명에게 전달

 

동물소재공학과 학생실습 발표회 및 양돈장학금 전달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경남과기대>

(진주=경남뉴스투데이) 국립 경남과학기술대학교 동물소재공학과는 공동실험실습관 1층 아톰홀에서 ‘동물소재공학과 학생실습 발표회 및 양돈장학금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동물소재공학과 학생실습 발표회에는 여름방학 동안 양돈 관련 사업체(태원농장, 태원피그팜, 우진푸드)와 기관(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부산지원)에서 4주 이상의 현장 실습을 다녀온 6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이들을 대상으로 양돈장학금 대상자 선정을 위한 평가 중 하나로 현장 실습에서의 업무 및 소감 발표가 있었으며, 장학금 대상자로 5명을 선정했다.

양돈장학금 전달식은 태원농장 박만종 대표가 지난해 동물소재공학과 발전기금 1억원으로 태원양돈장학회 설립으로 이뤄졌다. 장학생으로 선정된 김명준, 김혁규, 장수안, 최지원 학생에게는 한 학기 등록금 189만5000원을 각각 지원했다. 태원양돈장학금은 지금까지 3차에 걸쳐 총 11명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근불농장 채규선 대표도 노재명 학생에게 한 학기등록금인 189만5000원을 근불장학금으로 지급했다.

박만종 대표는 “여름방학 동안 땀 흘려 일하고 경험한 것들은 자신은 물론 후배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계기가 될 것이다”며 “앞으로도 우리나라의 축산업 발전을 위해 더 많이 공부하고 연구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행사를 준비한 동물소재공학과 진상근 학과장은 “기부자의 숭고한 의미가 퇴색되지 않게 재원을 효율적으로 운용하여 장학금이 인재육성에 쓰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백소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백소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