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이상인 도의원, “경남도 사회복지사 처우 · 지위 향상 관한 조례” 문화복지위원회 통과사회복지사 처우개선 및 인권보호를 위한 근거 마련
이상인의원

(창원=경남뉴스투데이) 경남도의회 문화복지위원회는 4일, 이상인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경남도 사회복지사 등의 처우 및 지위 향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안을 수정 가결했다.

- 사회복지사지원센터를 설치 한다. → 설치할 수 있다.

개정 조례안에는 그동안 사회적 문제로 제기되었던 사회복지사 등의 사기 진작과 복지증진, 신변안전 보호 및 인권·권리옹호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하고 있다.

도지사가 수립한 종합 계획에 따른 이행 실태조사를 3년마다 실시하고, 처우개선 및 인권 보장을 위한 사업과 사회복지사처우개선위원회를 설치하는 등 사회복지사 등의 복지 증진을 위한 근거 조항을 신설했다.

이상인 의원은 “개정안이 통과되면 사회복지사의 신변안전 보호 및 인권·권리 옹호는 물론, 복지서비스를 이용하는 도민의 만족도도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개정안은 오는 13일 제368회 정례회 6차 본회의를 통과하면 이르면 내년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조영래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