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경상대학교, 네팔 공적개발지원(ODA) 사업을 위한 협력 논의경상대가 추진하는 ODA사업 구체화 희망

- 네팔 발전에 기여할 인재 양성에 기여할 것

 

경상대학교는 네팔 체육청년부 산하 NYC 사무총장과 주한네팔인협회 회장을 지난 4일 경상대학교에 초청해 상호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사진제공=경상대학교>

(진주=경남뉴스투데이) 국립 경상대학교는 네팔 체육청년부(Ministry of Youth & Sports) 산하 NYC(National Youth Council) 사무총장과 주한네팔인협회 회장을 지난 4일 경상대학교에 초청해 상호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경상대학교 이상경 총장은 “네팔 NYC사무총장 방문을 계기로 경상대학교가 추진하고 있는 공적개발지원(ODA) 사업이 보다 구체화하길 희망하며, 네팔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인재 양성 사업에 경상대학교가 역할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바부 람 등가나 네팔 NYC 사무총장은 ODA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네팔국립농림대학교를 협력대학으로 추천했고, 협력대학과 함께 지방정부의 지원과 네팔 교육부의 참여를 공식화하기 위한 다자간 협력 방안에 대해 구체적인 의견을 제시했다.

경상대학교는 농업 분야 ODA사업에 관심을 두고 네팔극서대학 등과 교류협력 MOU를 체결했고 다양한 논의를 진행 중이다. 2020년 1월에는 약 40명의 GNU해외봉사단을 파견해 네팔 티카푸르 지역에서 봉사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정우식 대외협력본부장은 “학생들은 봉사활동을 통해 개발도상국을 이해하는 계기가 되어야 하고, 국립대학은 ODA사업을 통해 개발도상국의 빈곤문제 해결에 기여하기 위한 노력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동석한 주한네팔인협회 수베디 회장은 “경상대학교의 ODA사업이 체계적으로 진행되기 위해서 경상대학교, 주한네팔대사관, 주한네팔인협회의 다자간 MOU체결을 추진하자”고 말했다.

조휘목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휘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