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합천군
합천군, 도시계획구역 내 시설물 일제정비주민생활 불편 해소 위해 발 벗고 나서다
합천군, 도시계획구역 내 시설물 일제정비<사진제공=합천군>

(합천=경남뉴스투데이) 합천군은 합천읍을 비롯한 가야, 야로, 묘산, 초계, 삼가면 소재지 도시계획구역 내 주민생활 불편 시설물을 일제 정비한다고 밝혔다.

시설물 정비대상은 시가지 내 보행자 및 차량 통행에 지장을 주는 전주, 가로등, 턱이 높은 보도, 파손된 표지판 등이다.

현재 군과 읍·면사무소는 합동 조사를 통해 전주이설 20건, 교통표지판 정비 40건, 보도정비 20건, 차선도색 외 기타 120건 등 총 200여개의 시설물을 정비할 예정이다.

군은 2월 중 설계 및 준비단계를 거쳐 3월 중순부터 사업을 시작해 4월 중에 정비를 완료하고, 한전 등 타 기관의 협력이 필요한 사업에 대해서는 시설개선 협조를 구할 방침이다.

김임종 경제건설국장은 “이번 시설물 일제정비를 통해 주민생활의 불편함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시설물 유지관리를 위해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휘목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휘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