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밀양시
밀양시 5급 이상 공무원, ‘급여 반납 운동’에 동참4월 ~ 6월, 3개월 간 급여의 일정금액 기부
밀양시청

(밀양=경남뉴스투데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힘든 시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이겨내고자 밀양시 5급 이상 공무원들이 급여 일부 기부 운동에 동참한다.

밀양시 부시장 및 5급 이상 간부공무원들은 4월부터 3개월 동안 직급에 따라 매달 20 ~ 50만원을 급여에서 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27일 전했다.

이는 앞서 박일호 밀양시장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공직사회가 앞장서자는 의미로 4개월 간 급여 30% 반납한 것을 시작으로, 간부 공무원들이 그 뜻에 동참한 것으로 보인다.

이로써 부시장은 매달 50만원씩 총 150만원, 국장급(4급)은 매월 30만원씩 90만원, 과장급(5급)은 매월 20만원씩 60만원을 급여에서 기부한다.

이렇게 모인 모금액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해 밀양 지역 내 코로나19로 피해를 받고 있는 시민을 지원하고 지역경제를 살리는데 활용될 예정이다.

또한 직원들도 자율적으로 밀양사랑상품권을 구입해 이용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밀양시청 직원으로 구성된 단체들도 성금 기부 행렬에 꾸준히 동참하고 있다. 지난 11일 △청심회 성금 300만원, 12일 △ 산악동호회 성금 100만원, 16일 △행청회 성금 300만원, △청아회 성금 300만원, 23일에는 △사회복지행정연구회 성금 300만원, 25일 △토목회 성금 300만원을 기탁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코로나19로 고통받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이러한 운동이 자율적으로 이어지고 있다는 것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역사회 소비촉진 시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