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창원시, 6월 문 여는 창원수목원에 관광안내지도 표지판 설치창원관광안내지도 표지판으로 관광지 ‘한눈에 쏙’
창원관광안내지도 표지판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창원시는 오는 6월 개원하는 창원수목원에 창원의 주요 관광지를 소개하는 관광안내지도 표지판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창원수목원은 의창구 삼동동 충혼탑 인근에 10만 4700㎡ 규모로 들어선다.

총 1205종 23만 그루의 나무를 심어 경상남도 제3호 공립수목원으로 지정됐다.

시는 내달 수목원이 문을 열면 시민들이 많이 찾을 것으로 보고 수목원 입구에 창원의 주요 관광지를 소개하는 관광안내지도 표지판을 설치했다.

관광안내지도에는 창원수목원을 비롯해 진해해양공원, 돝섬유원지, 창원의집, 로봇랜드, 문신미술관, 저도 콰이강의 다리·스카이워크, 경화역, 주남저수지, 창동예술촌·상상길, 진해드림파크, 창원단감테마공원 등 주요 관광지 12곳을 담았다.

각 관광지의 위치 및 특징이 한눈에 쏙 들어오도록 지도 위에 손 그림 이미지를 넣은 점이 특징이다.

정순우 창원시 관광과장은 “관광안내지도 표지판은 창원의 다양한 관광지를 한 번에 홍보할 수 있는 효과적인 관광마케팅 수단이다. 코로나19로 침체된 창원 관광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다양한 홍보 전략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