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군
함양군, 반사필름식 자동차 번호판 7월부터 시행
함양군청

(함양=경남뉴스투데이) 함양군은 7월 1일부터 반사필름식 자동차번호판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난 해 9월, 자동차등록 대수가 급격히 증가해 등록번호의 용량부족이 예상됨에 따라 새 번호체계를 도입한 데 이어, 오는 7월 1일부터 국가상징문양(태극), 국가축약문자(KOR), 위·변조방지 홀로그램 등이 가미된 8자리 반사필름식번호판이 도입된다.

기존 페인트식 번호판과 함께 반사필름식 번호판을 추가 도입하게 되어 차량의 소유자는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게 됐다.

국토부에 따르면 이번에 도입되는 반사필름식 번호판은 국가상징 문양 및 국가축약문자, 홀로그램 등 다양한 색상과 디자인을 적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을 뿐만 아니라, 디자인 등을 쉽게 모방할 수 없어 무등록 차량 및 대포차 등 번호판 위·변조로 인한 문제를 사전 예방하는 데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한다.

신규 등록뿐만 아니라 기존 7자리번호판 소유자도 8자리 번호판으로 교체할 수 있으며 8자리 페인트식 번호판 소유자는 번호 변경없이 필름식으로 교체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차량등록 시 부여할 번호를 모두 배정받았으며, 민원봉사과 내 자동차등록 창구에 안내문을 비치해 새로운 제작방식을 도입할 준비를 모두 마쳤다”고 밝혔다.

강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