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허성무 창원시장, 봉암공단 35년 숙원사업 해결창원시, 기업지원 및 노동자 복지증진을 위한 ‘봉암공단회관’ 개소
창원시는 31일 봉암공단회관에서 허성무 창원시장을 비롯해 봉암공단 기업인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봉암공단회관 개소식’을 개최했다.<사진제공=창원시>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창원시는 31일 봉암공단회관에서 허성무 창원시장을 비롯해 봉암공단 기업인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봉암공단회관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봉암공단에는 610개사 8000여 명의 노동자가 근무하고 있지만, 그간 제대로 된 기업지원 및 노동자 복지시설이 없었다. 이번 회관 개소로 기업인과 노동자들의 오랜 숙원사업이 해소됐다.

창원시는 31일 봉암공단회관에서 허성무 창원시장을 비롯해 봉암공단 기업인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봉암공단회관 개소식’을 개최했다.<사진제공=창원시>

봉암공단회관(마산회원구 봉암공단로 62)은 27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지난 6월 말 준공된 시설이며, 연면적 1479.3㎡, 지상 4층 건물이다. 주요시설로 봉암공단 홍보관, 기업협의회 사무실, 대·소회의실, 노동자 쉼터 등의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새로 개관한 회관은 기업 간 세미나 개최, 동아리 모임, 노동자 쉼터 등 다방면으로 활용 가능해 노동자 삶의 질 향상과 봉암공단 발전의 구심체 역할을 할 공간으로 기대된다.

창원시는 31일 봉암공단회관에서 허성무 창원시장을 비롯해 봉암공단 기업인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봉암공단회관 개소식’을 개최했다.<사진제공=창원시>

시는 봉암공단 환경개선을 위해 주차장 추가조성, CCTV 추가설치, 클린로드 시스템 구축 등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봉암공단은 지난 35년 동안 창원경제 한 축으로 마산만 기적의 주역이었으나, 도시발전의 혜택을 제대로 누리지 못해 안타까웠다”며 “늦게나마 봉암공단회관 건립으로 보답할 수 있어 매우 기쁘며, 기업인과 노동자들의 아낌없는 사랑을 받는 명소로 발전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