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밀양시
밀양시 상남면, 자매도시 망미1동과 밀양 탐방
1일 상남면과 망미1동 주민자치위원들이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 앞에서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밀양시>

(밀양=경남뉴스투데이) 밀양시 상남면은 1일 자매결연도시인 부산시 수영구 망미1동과 밀양 탐방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상남면과 망미1동은 단장면 밀양댐 둘레길을 답사하고, 밀양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기대되는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를 견학했다.

황성필 망미1동 주민자치위원장은 “삭막한 도시를 벗어나 자연을 벗 삼은 둘레길 탐방은 아름다운 밀양댐의 운치를 온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다. 밀양아리랑천문대 또한 우리 지역민들에게 밀양의 핫플레이스로 꼭 소개하고 싶은 장소였다”고 전했다.

1일 상남면과 망미1동 주민자치위원들이 밀양댐 둘레길을 걷고 있다.<사진제공=밀양시>

박태식 상남면장은 “이번 방문이 주변에 밀양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문화‧관광, 행정 등 다양한 교류를 통해 자매도시 교류가 부산과 밀양의 상생의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밀양시 상남면과 부산시 수영구 망미1동은 지난 2019년 3월 자매 결연을맺고, 부산 어방축제와 종남산 진달래축제, 밀양아리랑대축제에 상호 방문해 결속을 강화했으며, 농산물 직거래를 하는 등 다영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교류하고 있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