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시
진주시립도서관 부분 개관 확대 운영19일부터... 자료실 대출, 반납, 열람실(학습실) 일부 개방 등 서비스 확대
시립도서관 내부

(진주=경남뉴스투데이) 진주시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이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조정되고 경남의 확진자 발생 감소 추세에 따라,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친 이용자에게 편의를 제공하고자 오는 19일부터 부분 개관을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도서관에서 도서의 대출 및 반납만으로 한정했던 서비스를 확대하여 자료실과 열람실(학습실)에서 착석 열람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아직은 코로나19의 해외유입 및 지역 소규모 산발감염이 있는 만큼, 감염 예방을 위해서 열람 좌석은 축소하여 운영한다. 전체 좌석의 1/3 정도를 간격을 두고 배치하여 시설 내 충분한 거리두기가 가능하도록 개방한다. 또한 이용자는 도서관 출입 시에 반드시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출입자 명부 작성, 손 소독 실시 후 입장 가능하다.

운영시간은 자료실의 경우,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고 주말 및 공휴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열람실은 평일과 주말 및 공휴일 모두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시립도서관에서는 코로나19 상황에서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도 시민들이 도서관을 이용하는데 큰 불편함이 없도록 상황에 따라 능동적으로 대처하여 시민들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힘이 되어줄 독서 생활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백소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백소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