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군
의령군, 아프리카돼지열병 긴급방역 선제대응
의령군, 아프리카돼지열병 긴급방역 선제대응 모습<사진제공=의령군>

(의령=경남뉴스투데이) 의령군은 최근 강원 화천군의 양돈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연이어 발생함에 따라 군내 유입방지를 위해 방역대책을 강화하고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이에 따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구제역·AI 방역대책상황실을 운영해 24시간 비상체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유사시 군수 권한대행을 본부장으로 하는 방역대책본부를 설치·가동하기로 했다.

의령군은 작년 9월부터 심각단계를 유지중인 ASF의 철저한 차단방역을 위해 ASF 발생지역 돼지·사료 반입·반출 제한 조치하고 있으며, 군내 출입 축산차량 대상 거점소독시설 24시간 운영, 매주 수요일 ‘축사환경 개선의 날’운영과 더불어 축산농가, 축산관련시설의 철저한 차단방역을 위한 지도·홍보를 하고 있다.

특히, 아프리카돼지열병 전파의 주요원인으로 꼽히는 야생멧돼지 유입 차단조치를 위해 양돈농장 축사 외부 울타리 설치 지원사업을 군내 9개 양돈농가에 지원하고 있으며, 역학관련 농장 및 시설 확인 시 이동제한 및 예찰 등 방역관리를 통해 질병 유입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도록 방역 준비도 하고 있다.

한편 의령군 관계자는 “아프리카돼지열병·구제역·AI의 주요 전파원인이 발생지역의 농장 출입자, 야생멧돼지, 축산차량 등으로 추정되는 만큼 축산 시설 방문 시 군내 거점소독시설을 통한 철저한 소독을 실시하고 농가에서는 야생동물 침입방지 울타리 설치, 야생조류 침입방지망 등의 설치를 통해 질병전파의 위험을 최소화 하고 의심축 발생 시 즉시 방역대책 상황실에 신고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남영현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