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군
함양군, 지리산의 선물 ‘마천 옻’ 한눈에27일 옻 체험홍보관 및 추성마을회관 준공식, 옻 산업 육성·관광활성화 기대
마천 옻 홍보전시관 및 추성마을회관 준공식<사진제공=함양군>

(함양=경남뉴스투데이) 함양군은 27일 마천면 추성마을에서 마천 옻 산업육성과 추성마을 주민들의 화합의 장이 될 ‘옻 체험홍보관 및 추성마을회관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은 서춘수 함양군수와 황태진 군의회 의장, 임재구 도의원, 마을 주민 등이 참석해 준공을 축하하고 마을잔치를 열었다.

마천 옻 탐방로 조성사업은 10억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지난 2017년부터 2020년까지 옻 탐방로 개설, 옻 체험홍보관, 음식상품화 등이 추진된 사업이다.

옻 체험홍보관 내부에는 함양 옻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 등 역사와 성장 가능성, 특징, 옻의 효능 등을 상세히 설명하고 있어 지리산 칠선계곡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함양 옻의 이해와 함께 옻 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금도 마천면 내 33농가가 15ha에서 옻을 재배해 매년 겨울이면 참옻나무를 불에 그을리는 전통방식으로 옻 진액을 채취하고 껍질과 옻 순 등을 생산하고 있으며, 함양군에서도 마천 옻 산업 육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이번 옻 체험홍보관 준공으로 추성마을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지역 고유의 명물인 마천 옻을 홍보하고 관광인프라 구축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강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