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시
창원광장서 희망의 빛을 밝히는 성탄트리 점등창원·마산기독교연합회, 창원광장에 빛을 밝히다.
창원광장서 희망의 빛을 밝히는 성탄트리 점등식 모습<사진제공=창원시>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창원시는 창원(회장 이상영)·마산(회장 김동수) 기독교연합회가 22일 창원광장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2020년 성탄트리점등식’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예사랑 색소폰 앙상블 공연을 시작으로 성탄트리 점등식 순서로 진행되었고, 창원광장에 모인 200여명의 시민들이 성탄트리의 환한 불빛을 보며 아기예수의 탄생을 축하하고, 성탄의 기쁨을 나누는 크리스마스의 즐거움을 미리 만끽했다.

창원광장을 환하게 불 밝히는 성탄트리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쳐있는 시민들에게 힘내시라고 예년과 달리 높이 16m, 폭 40m 상당의 트리에 포토존 설치와 캐노피의 다양한 장식 등이 어우러져 환상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환하게 밝혀지는 아름다운 오색 불빛을 보며 많은 시민과 소외된 이웃들에게는 용기와 희망의 불빛이 되고, 사회의 어둡고 그늘진 곳에는 평화와 사랑의 불빛이 되길 바란다”며 “창원시민 모두 얼마남지 않은 한해 서로를 사랑하며 따뜻하게 보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창원광장 성탄트리는 2020년 1월3일까지 불을 밝힐 예정이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