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군
남해군새마을부녀회,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남해군새마을부녀회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남해군>

(남해=경남뉴스투데이) 남해군새마을부녀회(회장 곽영순)는 지난 18일부터 19일까지 2일간 서면 행복쉼터 새마을작업장에서 남녀새마을지도자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연말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할 ‘사랑의 고추장’을 담갔다.

첫날인 18일 남녀새마을지도자들은 이른 아침부터 모여 찹쌀풀을 쑤고 메줏가루, 고춧가루, 물엿, 액젓, 엿기름 등 국산 천연재료를 사용해 온종일 고추장을 만들었다. 또 이튿날에는 첫날 만든 고추장을 용기에 나눠 담아 각 읍면의 홀몸 어르신, 장애인, 저소득 세대, 관내 복지시설에 직접 전달했다.

남해군새마을부녀회 곽영순 회장은 “각종 연말 행사 및 봉사로 새마을지도자들의 손길이 필요한 곳이 많아 바쁠 텐데 이틀 동안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사업에 함께 해주신 새마을지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새마을지도자들이 담근 고추장이 가을 단풍보다 더 곱게 어려운 이웃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물들이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 “우리의 온정과 정성을 담아 생명·평화·공경 봉사 정신이 널리 확산될 수 있도록 우리 새마을지도자들이 앞장서자”고 당부했다.

새마을운동 남해군지회 정철 회장은 “코로나19로 조심스럽지만, 연말연시 추운 겨울을 힘들게 보내는 이웃을 위해 해마다 해온 나눔사업을 중단할 수는 없다”며 “‘홀몸노인 사랑잇기’,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사랑의 김장 담그기’를 전개해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나눔 실천운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매년 실시하는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행사에는 한국전력 남해지사 직원으로 구성된 봉사자들이 동참하여 함께 봉사하고 있다.

하용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