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군
이수영 우람종건 회장, 고향 하동에 마스크 10만장 기부하동군, 천리길 마다 않고 수도권서 마스크 긴급 확보해 고향 방문 전달
우람건설 마스크 기탁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하동군>

(하동=경남뉴스투데이) 하동군은 하동 출신의 사업가 우람종합건설(주) 이수영 회장이 지난 20일 군수 집무실을 방문해 5000만원 상당의 KF94 마스크 10만장을 기부했다고 23일 밝혔다.

군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이날 기부한 마스크를 감염병 취약계층, 사회복지시설 등에 긴급 배부했다.

이수영 회장은 “청정지역 고향 하동에서 갑자기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밤새 마스크 제조공장과 긴급 협상을 통해 물량을 확보하고 한걸음에 달려왔다”며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상기 군수는 “위기상황에 필요한 물품을 긴급히 지원해준 우람종합건설에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마음을 담아 군민에게 잘 전달해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수영 회장의 남다른 고향사랑은 이뿐만이 아니다. 2000년부터 매년 하동 농·특산물을 구매해 지금까지 구매금액이 10억원에 이르고 있으며, 장학기금으로 2억 2000만원을 기부해 고향 후배들에게 꿈을 이어주는 희망의 사다리가 되고 있다.

또한 2014년 11월 화개장터 화재 때 성금 1000만원, 지난 4월 코로나 긴급 지원금 1000만원, 지난 8월 하동 수해복구 성금 1억원과 각종 물품 1000만원어치를 지원하는 등 고향의 각종 재난 때도 솔선해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이수영 회장은 이러한 지역사회 발전과 헌신적인 나눔 실천으로 2009년 모교인 하동고등학교 총동창회가 선정한 자랑스러운 동문상 수상, <시사투데이>가 주최·주관한 사회공헌 부문 2017 자랑스러운 한국인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7월 15일에는 국민이 직접 추천, 정부가 포상하는 제9기 국민추천포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기업에서 얻은 이익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며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몸소 실천하는 이수영 회장은 고전면 출신으로 하동을 대표하는 기업가이자 전국에서 독지가로 유명하기도 하다.

여명식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여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