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얼어붙은 진해 군항... 그래도 임무는 계속된다.
해군 진해기지사령부 항만지원대 장병들이 신형 고속정(PKMR)의 출항을 돕고 있다.<사진제공=해군 진해기지사령부>

(창원=경남뉴스투데이) 7일 한파주의보와 눈이 내리는 가운데 해군 진해기지사령부 항만지원대 장병들이 신형 고속정(PKMR)의 출항을 돕고 있다. 이날 진해에는 1년 여 만에 10mm 가량의 눈이 쌓였다.

갑작스러운 강추위와 날씨에도 불구하고 장병들은 빈틈없는 항무지원태세를 유지하고 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