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안군
우리병원 윤인재 원장 함안군 제1호로 코로나19 백신 접종
함안군 칠서면 소재 우리병원 윤인재 원장이 함안군 제1호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맞고 있다.<사진제공=함안군>

(함안=경남뉴스투데이) 함안군은 칠서면 소재 우리병원 윤인재 원장이 함안군 제1호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맞았다고 26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26일부터 시작되는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는 65세 미만 중 요양병원, 요양시설 및 정신과 폐쇄병동에 입원‧입소중인 자이다. 우리병원 윤인재 원장은 이날 오전 10시경 직원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맞아 함안군 첫 접종자가 됐다.

윤인재 원장은 “병원대표이자 의료인으로서 솔선 접종하여 원내 종사자 뿐만 아니라 군민들이 안심하고 백신접종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코로나 19를 이기는 길은 백신접종이 유일하므로, 군민 모두 백신접종에 동참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호소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8~12주 간격으로 2차례 접종하며 이후 4월말에 2차 접종을 실시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3월부터 고위험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대응요원 등 순차적으로 접종이 실시되며, 코로나19 예방접종 후에는 접종부위 통증, 부기, 발작 등의 국소반응이나 발열, 피로감, 두통, 근육통, 메스꺼움, 구토 등의 전신반응이 나타날 수 있으며 이러한 이상반응은 접종 후 대부분 3일 내 사라진다고 설명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