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건·사고
통영해경, 욕지도 인근 어선 응급환자 헬기 이용 긴급 이송
통영해양경찰서는 지난 18일 오후 통영시 욕지도 남방 약 35해리(약 65km) 해상 47톤급 저인망 어선에서 응급환자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경비함과 헬기를 동원하여 응급환자 A씨를 이송했다.<사진제공=통영해양경찰서>

(통영=경남뉴스투데이) 통영해양경찰서는 지난 18일 오후 1시 51분경 통영시 욕지도 남방 약 35해리(약 65km) 해상 47톤급 저인망 어선에서 응급환자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경비함과 헬기를 동원하여 응급환자 A씨(63년생, 남, 사천 거주)를 이송하였다고 밝혔다.

투망 중 로프에 A씨의 다리가 걸려 골절 및 출혈이 발생하자 선장이 112를 경유하여 통영해경에 신고한 것이다.

통영해경 경비함과 남해지방해양경찰청 항공대가 긴급 출동하여, 경비함이 오후 2시 44분경 현장도착에 도착하였다. 경비함 직원들은 환자와 보호자를 태운 후 심폐소생술 등 응급조치를 실시하였다.

A씨는 이어 도착한 헬기를 이용하여 병원으로 긴급하게 이송되었지만, 사망 판정을 받았다.

최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최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