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합천군
합천 쌍책면 건태마을주민·다올딸기연구회 농축산물가격안정기금 500만원 전달
쌍책면 건태마을 및 다올딸기연구회 농축산물가격안정기금 기탁<사진제공=합천군>

(합천=경남뉴스투데이) 합천군 쌍책면 건태마을주민분들(이장 전영주)과 쌍책 다올딸기연구회(회장 정은환)회원들이 4일 합천군(군수 김윤철)을 방문해 농축산물가격안정기금 총500만원(건태마을주민 300만원, 다올딸기연구회 200만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식에는 정봉훈 합천군의원, 이동률 쌍책면장과 전영주이장, 진금구 (전)이장, 정은환 딸기연구회장등을 비롯해 마을주민이 참석하여 새로 취임한 김윤철 합천군수 취임을 축하하며, 농축산물 가격안정기금 기탁설명을 했다.

주민들이 전달한 성금은 2020년 8월 쌍책면 건태마을을 비롯해 집중호우 및 댐방류로 불어난 황강물에 수해피해를 크게 입었으나, 합천군을 비롯한 민·관·군이 하나되어 긴급수해복구지원등을 통해 빠르게 복구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것에 대해 감사의 의미로 합천군에 전달하게 됐다.

전영주 이장은 “지난 2020년 우리마을인 건태마을을 비롯해 쌍책면 일대가 물난리를 겪였지만 합천군이 모든 행정력을 동원에 복구에 힘쓴 결과 빠르게 일상을 되찾을 수 있었음에 마을주민을 대표해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고 말했다.

정은환 다올딸기작목반 회장은 “합천군농업기술센터에서 우리 딸기연구회원들을 대상으로 많은 품종교육등 농업인교육에 힘쓴 결과 작년대비 20% 매출증가로 인해 올해는 25억원 정도의 농업소득을 올릴수 있었다”면서, “농업인 교육 등 비롯해 농업소득향상에 힘써주시는 농업기술센터 관계자에게 감사를 드리며, 고마운 마음을 농축산물가격안정기금을 기탁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김윤철 군수는 “집중호우 피해로 고통을 입은 마을주민분들에게 위로를 전하여 합천군 전행정력을 동원해 지난번과 같은일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도록 노력하겠으며, 합천군은 농업육군으로서 앞으로도 농업소득향상을 위해 농업인교육등에 더 신경을 쓰겠다”며, “합천군 농축산물가격안정기금 기탁을 해주신 건태마을주민들과 다올딸기연구회 회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강동호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강동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