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고향의봄도서관, 오는 16일 재개관·기념 행사 운영더 안전해지고 쾌적해진 고향의봄도서관, 다양한 행사와 함께 다시 시민 품으로
고향의봄 내진보강공사<사진제공=창원특례시>

(창원=경남뉴스투데이) 고향의봄도서관(의창도서관과, 오미숙과장)은 내진공사와 지하1층 리모델링 등을 마치고 16일 다시 시민 품으로 돌아온다고 5일 밝혔다.

고향의봄도서관은 재개관에 맞춰 다양한 행사를 준비 중이다.

익살스러운 도깨비를 통하여 환경사랑에 대해 생각해보는 환경인형극 ‘숨바꼭질 도깨비’ 와 가족체험 ‘바느질 애착인형 만들기’를 진행한다. 재개관때에 떡 나눔 행사와 도서 5권 이상 대출자에게는 텀블러백 증정 행사, 1층 로비에서는 동화 한 문장 책갈피 만들기, 자료실에서는 도서 2배 대출, 연체자 대출정지 해제 등 행사가 함께 진행된다.

인형극 ‘숨바꼭질 도깨비’와 가족체험 ‘바느질 애착인형 만들기’는 사전 접수 후 참여가 가능하며, 재개관 행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고향의봄도서관 홈페이지 및 블로그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오미숙 의창도서관과 과장은 “내진공사와 북카페 리모델링이 완료됨에 따라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시민 기대에 부응하는 도서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