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건·사고
통영해경, 통영시 한산도 인근 전복선박 구조승선원 1명 구조, 건강상태 양호
통영시 한산도 인근 전복선박 구조<사진제공=통영해경>

(통영=경남뉴스투데이) 통영해양경찰서(서장 주용현)는 31일 오전 12시 36분경 통영시 한산면 동좌항 인근해상에서 ㄱ호(1톤급, 가두리양식선, 승선원 1명)가 전복되었다는 신고를 접수 받고 연안구조정, 해경구조대 등 구조세력을 급파해 구조했다.

사고 직후 조업 중이던 ㄴ호(9톤급, 연안선망)에서 사고선박 승선원 A씨(84세, 남)를 구조하였고 현장에 도착한 통영해경은 타박상 및 저체온증을 호소하는 A씨를 통영시 도남항으로 신속하게 이송하여 대기중인 119 구급대에 인계했다.

ㄱ호는 ㄴ호가 예인하여 통영시 한산면 동좌항으로 입항했다.

사고선박은 가두리 양식장 작업완료 후 입항 중 조업 중인 ㄴ호 선단의 그물 사이를 지나가다 전복되어 ㄴ호의 선원이 구조를 요청하게 된 것이다. 통영해경은 선박 관계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최근 해양사고가 잇따르고 있으므로 조업 및 항해 중에 주변 견시 및 레이더 모니터링 등을 철저히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최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최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