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시
진주시,‘시민과 함께하는 철도문화공원 페스티벌’개최철도문화공원, 시민 모두가 함께하는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
시민과 함께하는 철도문화공원 페스티벌 <사진제공=진주시>

(진주=경남뉴스투데이) 진주시는 18일 철도문화공원에서‘시민과 함께하는 철도문화공원 페스티벌’ 개막식을 시작으로 화려한 막을 열었다.

이번 축제는 과거 폐철도 부지에서 철도문화공원으로 탈바꿈한 공간조성을 기념하고 앞으로 지역 문화 발전의 새로운 장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공원 이용의 활성화를 위해 마련되어, 이달 26일까지 9일간 진행된다.

18일 ‘시민과 함께하는 철도문화공원 페스티벌’ 개막식에서 인사말하고 있는 조규일 진주시장<사진제공=진주시>

18일 개막식에서는 어린이 율동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오케스트라 연주가 이어졌으며 철도문화공원을 주제로 한 그림그리기 대회 입상자 시상도 진행됐다. 지역예술인들의 성악ㆍ밴드공연, 지역가수 및 초대가수의 공연 등으로 전 세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매력으로 관람객들의 높은 호응을 이끌었다.

또한 19일 오후 3시 30분에 펼쳐지는 청춘트레인 콘서트에서는 청소년, 청년들이 주인공이 되어 타악공연, 버스킹공연, 댄스 장기자랑, 유명 댄스팀 공연 등 역동적인 무대가 펼쳐진다.

시민과 함께하는 철도문화공원 페스티벌 <사진제공=진주시>

철도문화공원 페스티벌에서는 그림그리기 대회 수상작, 철도문화공원의 과거ㆍ현재 사진 등 전시와 철도ㆍ하모 캐릭터를 이용한 포토존을 운영한다. 공원 내 새로운 서식지를 마련한 맹꽁이의 모형, 하모 비누, 다육이, 팔찌, 키링, 엽서 등 다양한 만들기 체험행사도 진행한다.

진주시 관계자는 “철도문화공원에서 많은 방문객이 행사를 즐기는 모습에 보람을 느꼈다. 앞으로도 철도문화공원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다양하게 활용되어 지역 활성화의 구심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시민과 함께하는 철도문화공원 페스티벌 <사진제공=진주시>

한편 철도문화공원에서는 2023 진주 건축문화제, 청년의날 기념행사, 가족숲체험, 버스킹, 동요공연 등 다양한 행사가 개최됐었고 11월 한 달 동안은 공예비엔날레가 진행 중이다. 철도문화공원은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연말을 앞두고 다양한 문화예술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하창욱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