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하동서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 영화음악 만나요오는 23일 하동문화예술회관서 아름다운 클래식 선율 ‘Cinema Classic Day’ 선봬
시네마 클래식 데이 포스터

(하동=경남뉴스투데이) 하동군은 2023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문화공감’ 국·공립예술단체 공모에 선정돼 오는 23일 밤 7시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의 시네마 클래식 데이(Cinema Classic Day) 공연을 마련한다고 20일 밝혔다.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는 1985년 국내 최초의 민간 교향악단인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로 출발해 2001년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예술단체로 지정돼 관현악·발레·오페라를 아우르는 대표적인 극장오케스트라로 자리매김했으며, 2022년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로 재탄생했다.

이번 하동 공연은 만화를 원작으로 한 마블 스튜디오가 제작한 미국의 슈퍼히어로 영화 ‘어벤져스’ OST를 비롯해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가 직접 녹음에 참여했던 영화 ‘태극기 휘날리며’ OST까지 역대 흥행했던 한국 영화 OST를 선보인다.

이에 더해 해외 영화음악에서 ‘레 미제라블’와 ‘가을의 전설’ OST, 레트로 특집으로 꾸민 영화 ‘댄싱퀸’ OST를 들려주며, 한국인이 사랑하는 애니메이션 음악의 거장 히사이시조와 디즈니 OST 등도 함께 만날 수 있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하동군이 주관한 이번 공연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후원으로 지역 주민의 문화 향유권 확대와 문화 양극화 해소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공연은 8세 이상이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네이버를 통해 좌석 예매가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군청 홈페이지(hadong.go.kr)나 군청 문화관광과(055-880-2361~5)로 문의하면 된다.

강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