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군
고성군, ‘친환경 양식어업 육성사업’ 공모 2건 선정…친환경 양식장 조성 추진 박차

- ‘물고기 농법(아쿠아포닉스)을 활용한 뱀장어 및 메기 양식시설 조성 사업’과 ‘친환경 개체굴 공동 생산시설 지원사업’ 선정

고성군청

(고성=경남뉴스투데이) 고성군은 해양수산부의 ‘2024년 친환경 양식어업 육성 공모사업(민간)’에 총 2건이 선정(총 사업비 13억 6,000만 원)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물고기 농법(아쿠아포닉스)을 활용한 뱀장어 및 메기 양식시설 조성 사업(3억 6,000만 원)’은 어류양식과 수경재배를 연계한 친환경 양식이다.

이는 물고기 양식 과정에서 생긴 배설물이 섞인 물은 채소에 영양분을 제공하고 채소가 정화한 물은 다시 수조로 공급되게 하여 물고기도 키우고 채소도 재배해 채소재배 수입은 덤으로 생기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가져오는 친환경 농법이다.

아울러 선정된 ‘친환경 개체굴 공동 생산시설 지원사업(10억 원)’은 알굴에서 개체굴로 변화하는 소비패턴과 기존 굴 양식과 비교해 부표 사용이 적어 바다 오염을 줄이고 부가가치가 높은 개체굴 산업으로 전환을 위해 생산시설을 확충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고성군 내 개체굴을 양식하는 5어가가 협의체를 구성하여 개체굴 생산에 필요한 공동작업대 등 공동 생산시설을 구축하여 개체굴 생산에 투입할 계획이다.

이상근 고성군수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양식산업의 부가가치를 높여 어업인의 소득도 늘리고 바다 환경도 지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소비자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친환경 양식어업 기반 시설 확충을 위해 적극 지원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