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김해기적의도서관, 상주작가에 송미선 시인 선정
김해기적의도서관, 상주작가에 송미선 시인 선정(송미선 시인)

(김해=경남뉴스투데이) 김해기적의도서관은 올해 9월부터 2020년 3월까지, 7개월간 운영하는 ‘2019년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 사업’에 지역 시인 송미선 작가(60)를 상주작가로 선정했다.

이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관하는 사업으로 지역작가가 도서관에 상주하여 지역 주민의 문학큐레이터로서, 문학체험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한다.

송미선 작가는 ‘껍질이 기록되는 수거함’으로 2011년 시와 사상 신인상을 수상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하였고, 창작집 '다정하지 않은 하루'와 ‘블루스를 추자’ 등 다수의 신작시를 발표하면서 현재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9월 말부터 송미선 작가가 직접 운영하는 독서문화 프로그램은 ‘내 삶에 다가온 문학’을 주제로 오픈 문학 산책 ‘단편소설과 함께 율하천 걷기’, 속 풀이 글쓰기 ‘김해 할매 시인’, 가족이 함께하는 ‘엄마 한 줄, 나 한 줄’ 등 이 있고 누구나 무료로 참여가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김해통합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으며, 문의는 김해기적의도서관으로 하면 된다.

 

윤수정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윤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