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군
하동배 낙과 피해농가 일손돕기 나서하동군,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한 하동배 낙과 피해 신속 대응
하동군 태풍피해 배 낙과농가 지원.<사진제공=하동군>

(하동=경남뉴스투데이) 하동군은 11일 전국을 휩쓴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낙과 피해를 입은 하동배 생산농가에서 일손돕기를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지난 7일 하동군에 간접영향을 끼친 태풍 ‘링링’으로 인한 하동배 낙과 피해는 전반적으로 경미하였으나, 부분적인 강풍으로 인해 일부농가에서는 제법 많은 과실이 낙과하였다.

하동배는 하동읍 화심리 만지 일원에서 주로 재배되고 있으며, 당도가 높고 품질이 우수하여 해외로 수출되는 등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하동군 대표 효자 작목 중 하나이다.

하동군은 하동읍 화심리 만지일원의 3농가 4,500평의 하동배 과원에 하동군농업기술센터 직원 16명, 하동읍 직원 4명 등 총 20여명을 투입하여, 추석 전에 낙과 과실을 모두 수거하여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 하는데 앞장섰다.

하동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하동군이 추석 전에 찾아온 태풍의 가장자리에 위치하여 다행히 피해가 경미한 편이지만, 일부 피해농가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노력하였다.”며 “향후 사전대비를 철저히 하여 피해발생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여명식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여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