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마산회원구, 시민 환경체험 ‘재활용선별장’ 현장 견학생활쓰레기 처리과정 직접 체험! 재활용품 분리배출 인식 제고,인근 소재 덕동물재생센터 견학 병행 실시

마산회원구, 시민 환경체험 ‘재활용선별장’ 현장 견학<사진제공=창원시>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창원시 마산회원구는 지난 10일 합성1·2동 주민들을 대상으로 마산자원회수시설(진동면), 덕동물재생센터(덕동동)에서 현장견학과 환경 교육을 실시했다.

마산자원회수시설에서는 재활용선별장의 수거품목들이 재분류·처리되는 과정을 보여주고 일상에서의 잘못된 배출 사례를 중심으로 재활용품 분리배출과 관련한 당부사항들을 교육하였다. 이번 하반기 견학부터는 인근의 덕동물재생센터도 방문하여 하수처리과정의 이해를 높였다.

견학에 참석한 한 주민들은 “우리가 배출한 쓰레기의 혼합배출 정도가 이 정도로 심각한 줄 몰랐다”며 “눈으로 직접 확인하니 분리배출에 대한 필요성을 절실하게 느끼게 됐다”라고 말했다.

재활용품 분리배출의 핵심은 ‘깨끗이 비우고 헹구고 분리하고 섞지 않는’ 4대원칙으로 이물질이 묻으면 씻어서 배출하고, 이물질 제거가 어려운 경우는 종량제봉투에 담아서 배출해야 한다.

김달년 환경미화과장은 “생활쓰레기 감량과 재활용품의 자원 순환을 위하여 재활용품을 올바르게 배출해 주시기 바라며, 특히 폐비닐(필름)류는 재활용 수요가 감소하여 재활용 처리에 애로가 많으므로 다른 재활용품과 혼합하지 않고 폐비닐(필름)류만을 투명비닐봉지에 담아서 배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조영래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