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군
산청자활기업 ‘이소클린’ 소독방역 앞장 눈길지난 2월말부터···시장번영회 지원 받아 재능기부
산청 자활기업 이소클린 산청 전통시장 소독방역 지원<사진제공=산청군>

(산청=경남뉴스투데이) 산청군지역자활센터의 청소·빨래·방역 자활기업 ‘이소클린’이 지난 2월25일부터 소독방역에 앞장서고 있어 눈길을 끈다.

산청군은 자활기업 ‘이소클린’이 산청시장번영회로부터 약품을 지원받아 현재 휴장중인 산청전통시장과 그 주변의 소독방역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이소클린은 현재까지 7회 소독방역을 실시했다.

지원받은 약품이 모두 소진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방역을 진행할 계획이다.

노준석 센터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지역사회를 위해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서 다행”이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응원에 힘입어 지역사회 환원사업을 적극적으로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자활기업은 지역자활센터 사업단의 자활능력배양 프로그램을 통해 창업지원을 받은 2인 이상의 수급자·차상위자가 탈빈곤을 위한 자활사업을 운영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현재 산청지역자활센터에서 설립된 자활기업은 집수리사업체인 ‘이레하우징’, 청소·빨래·방역업체인 ‘이소클린’, 정부양곡배송업체인 ‘이소희망나르미’ 등 모두 3개 기업에서 8명이 근무하고 있다.

남병희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