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군
창녕군 민생경제회복 최우선, 동계전지훈련팀 본격 유치 결정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 조건으로 공공체육시설 개방
2019년 1월 창녕스포츠파크에서 KBSN 제15회 1,2학년 대학축구대회를 진행하는 모습이다.<사진제공=창녕군>

(창녕=경남뉴스투데이) 창녕군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장기화에 따른 침체된 민생경제 회복을 최우선으로 하여 오는 18일부터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조건으로 동계전지훈련팀을 본격적으로 유치하기 위해 공공체육시설을 개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군은 창녕스포츠파크와 창녕국민체육센터를 중심으로 축구, 야구, 태권도, 사이클, 유도 등 실내외 다양한 종목의 전지훈련팀을 유치할 계획이다.

군은 지난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축구, 태권도, 사이클 등 132팀 3,340명(연인원 47,112명)의 동계전지훈련 유치 실적을 거양하여 35억 원의 경제효과를 유발하는 등 우수한 성과로 2020 소비자선정 최고의 브랜드 대상 ‘동계훈련하기 좋은 도시 부문’에 4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를 위해 모든 전지훈련 참가자는 2주 전부터 동선 및 체온 체크 등을 기록한 건강확인서를 의무적으로 제출해야 전지훈련 신청을 할 수 있고, 식사는 군민과 시간 및 장소 분리를 통해 최대한 접촉을 피해야 한다.

한정우 군수는 “코로나19라는 어려움 속에서 운동에 전념하고 있는 선수들에게 전국규모 대회 유치와 동계전지훈련 장소를 제공함으로써 체육진흥 및 발전에 기여하고 스포츠산업 육성과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하영애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