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시
통영시-해수부-MBC 어촌뉴딜 빈집 재생을 위한 MOU 체결
통영시-해수부-MBC 어촌뉴딜 빈집 재생을 위한 MOU 체결 모습<사진제공=통영시>

(통영=경남뉴스투데이) 통영시는 지난 9일에 MBC 본관 14층 대회의실에서 ‘어촌빈집 재생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하였다. 업무협약식에는 강석주 통영시장,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 박성제 MBC 대표이사가 참석하였다.

이번에 추진한 업무협약은 현재 통영시에서 추진 중인 어촌뉴딜사업에 MBC 프로그램 ‘빈집 살래’를 접목시켜 어촌지역의 빈집재생을 통한 어촌소멸 대응 정책의 일환으로 기획되었다.

프로그램 제작을 위해 통영시는 어촌뉴딜 사업지를 대상으로 빈집 수요조사를 실시, 현장 답사하여 해양수산부에 프로그램 제작 대상지를 제출하여 산양읍 미남리에 위치한 달아 마을이 적합한 대상지로 선정되었다.

달아마을은 2020년 통영시 어촌뉴딜사업 대상지로 현재 타 마을에 비해 귀어·귀촌인이 많을 뿐만 아니라, 마당에서 바다를 편히 볼 수 있는 경관으로 리모델링을 통한 재생효과가 클 것으로 판단된다.

통영시는 해수부로부터 어촌뉴딜사업으로 빈집정비 지원을 받아 MBC와 프로그램 취지를 고려하여 주인공을 선정하고, 귀어·귀촌인을 위한 임대, 공유 공간 등으로 활용해 나아 갈 계획이다.

MBC ‘빈집 살래’프로그램은 달아 마을에 정착하고 싶은 사람 누구나 MBC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를 제출할 수 있으며, 서류심사 및 개별인터뷰 등을 통해 최종 후보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자는 본인이 직접 리모델링 과정에 참여하여, 본인 취항에 맞게 사업을 진행할 수 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MBC프로그램 ‘빈집 살래’가 차질 없이 추진 될 수 있도록 서로 협조하며, 프로그램을 통한 어촌인구소멸 대응 및 귀어·귀촌인이 증가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하며 큰 기대감을 가졌다.

 

최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최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