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합천군
합천군, 사회복지담당공무원에 휴대용 비상벨 지원
합천군은 사회복지업무를 수행하는 공무원들의 안전대책으로 ‘휴대용 비상벨’을 지원했다.<사진제공=합천군>

(합천=경남뉴스투데이) 합천군은 사회복지업무를 수행하는 공무원들의 안전대책으로 ‘휴대용 비상벨’을 지원했다고 14일 밝혔다.

‘휴대용 비상벨’은 사회복지담당공무원이 복지민원에 대한 가정방문 상담 시 각종 위험 상황에 노출되는 경우를 대비해 간편하게 112나 지인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구조요청기다.

위급 상황 시 비상벨의 커버를 당기면 경보음 발생과 함께 사전 등록된 지인과 112문자서비스센터로 위급 상황 문자가 전송되고 비상벨의 작동을 종료시키기 전까지 최대 3분동안 녹음기능이 실행된다.

군은 지난 9월부터는 사회복지담당 공무원이 개인정보 노출 없이 민원인과 안심하고 통화할 수 있는 ‘모바일 안심번호 서비스’를 도입해 운영중에 있으며 이번 휴대용 비상벨 지원으로 출장 업무 수행 중 만에 하나 발생할 수 있는 위험상황에 대비하도록 했다.

박은숙 주민복지과장은 “사회복지업무를 수행하는 담당공무원들의 안전한 근무환경 구축으로 주민들에게 보다 적극적인 대민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