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군
거창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5월 2일 부터 적용, 실내 마스크 착용은 유지
거창군청

(거창=경남뉴스투데이) 거창군은 정부의 방역수칙 변경에 따라 5월 2일부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다음달 2일부터는 실외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되지만 50인 이상이 참석(관람)하는 실외 집회·공연 및 스포츠 경기 관람 때에는 마스크 착용 의무가 유지된다.

단, 발열 및 기침 등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는 경우와 코로나19 고위험군인 경우, 실외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거나 50인 이상의 행사에 참석하는 경우, 다수가 모인 상황에서 함성·합창 등 비말 생성이 많은 경우에는 실외 마스크 착용을 적극 권고 했다.

김태희 거창군수 권한대행은 “코로나19 확진자 감소세가 유지 중인 상황이지만 일상 속 감염 차단은 여전히 중요한 사항이므로 군민 스스로가 손 씻기, 환기·소독, 실내 마스크 착용 등 기본적인 방역수칙을 적극적으로 지켜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