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시
창원특례시, 국내 최초 메타버스 산업단지 구축한다‘3D 산단 디지털플랫폼 컨퍼런스’ 개최
‘3D 산단 디지털플랫폼 컨퍼런스’ 개최<사진제공=창원특례시>

(창원=경남뉴스투데이) 창원특례시는 23일 오후 2시 그랜드 머큐어 앰배서더 창원에서 3D 산단 디지털플랫폼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시는 기존 제조업 중심의 산업단지 이미지를 탈피하고 4차 산업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3D 산단 디지털플랫폼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3D 산단 디지털플랫폼 구축사업은 창원국가산업단지를 대상으로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간 총사업비 130억원을 투입하는 사업이며, 한국국토정보공사(LX)와 6개 관내 ICT기업이 참여해 산업단지를 3차원 가상공간에 새롭게 구축하고 기업정보 서비스를 구현한다.

사업이 완료되면 기업들은 직접 시제품을 제작하지 않고도 부품간 연동관계를 따져 설계에 반영할 수 있고, 기업의 제품정보와 공정정보를 가상세계에서 공유하여 기업 홍보를 할 수 있게 돼 스마트그린산단의 부가가치 향상과 산단 입주기업들의 신성장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사업 소개와 3D 산단 디지털플랫폼 및 메타버스 시연, 패널토론(스마트그린산단 향후 발전방안) 등을 진행했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3D 산단 디지털플랫폼 구축사업을 통하여 창원국가산업단지는 디지털 대전환의 기반이 마련될 것”이라며 “창원시는 4차 산업혁명 1번지로 거듭나기 위해 모빌리티, 인공지능, 초연결 등을 중심으로 산업구조 개편에 더욱 속도를 낼 것이다”고 말했다.

김차동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차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