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군
함양군, 체계적인 제설대책으로 주민불편 최소화 한다주요지점 모래주머니 설치·염화칼슘 사전 배부, 제설전진기지 등 제설대책 마련
도로제설대책<사진제공=함양군>

(함양=경남뉴스투데이) 함양군이 다가오는 겨울철 폭설과 결빙 등 각종 재난으로부터 군민과 관광객의 안전 및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선제적 교통안전 재난대응 준비에 돌입했다.

군에 따르면 2022~2023년 겨울철 폭설 등에 대비하여 11월 15일부터 내년 3월 15일까지 겨울철 설해대책 추진기간으로 정하고 폭설로 인한 주민불편을 해소하고 원활한 교통소통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우선 군은 굴삭기와 덤프트럭, 청소차량, 도로관리원 등을 총동원하여 산간재구간과 교통두절 예상구간, 음지도로에 빙방사 및 모래주머니 등을 배치하여 급격한 기상이변에 대비하고 있다.

또 설해대비 제설용 덤프, 트랙터부착용 제설기 등의 장비를 확보하여 설해 발생 시 긴급 대처하기로 했다.

군은 확보된 제설재를 제설차량 진입이 어려운 산간고립예상지역, 이면도로, 음지구간 등 도로 결빙 및 미끄러움으로 인한 안전사고 및 낙상사고의 발생 가능성이 높은 지역에 대해서는 읍면에 배부 및 현장 배치하여 지역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이용하는 등 제설에 적극적으로 대처토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제설창고, 제설 전진기지, 제설장비 등에 대하여 미비점에 대해서는 즉시 조치하여 안전한 도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동절기 전 완벽한 도로정비는 물론 수시 순찰활동을 강화해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 및 교통소통에 지장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동절기 철저한 대비로 주민의 안전을 보장하고 쾌적한 도로환경 제공으로 주민들로부터 신뢰받는 행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강현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