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시
양산시, 안심식당 152개소 추가 지정음식문화개선에 동참하는 안심식당
양산시청

(양산=경남뉴스투데이) 양산시는 올해 일반음식점 152개소를 안심식당으로 추가 지정했다.

코로나19를 계기로 안전한 음식문화 정착 및 확산을 위해 도입된 ‘안심식당’은 ①음식 덜어먹기 ②위생적인 수저관리 ③종사자 마스크 착용의 3대 실천과제를 이행하는 업소를 대상으로 지정하며, 신규업소는 현장점검 후 지정하고 있으며, 지정 업소에는 위생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지정된 152개소 식당은 업소 전면에 지정스티커를 부착해 소비자들이 안심식당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했고, 식당에 대한 정보는 ‘T맵’, ‘네이버 지도’ 등에 표출되며 인터넷 검색창에 안심식당을 검색하면 내 위치 주변의 안심식당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양산시는 3대 실천과제를 이행하는 일반음식점을 2020년부터 현재까지 총 337개소를 안심식당으로 지정하여 관리하고 있으며, 내년에도 100개소를 추가 지정할 예정이다.

박진영 위생과장은 “안심식당 지정 및 사후관리를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외식문화를 즐길 수 있고, 소비 활성화를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대영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