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남도의회, 중국 산둥성 인민대표회의와 화상회의 개최김진부 의장, 2019년 중국 산둥성 방문 계기로 화상회의 개최 성사

- 양 기관의 농업분야, 경제환경분야 상임위원회 현황 및 대표 사업 소개

- 진주유등축제, 하동세계차엑스포 등 도내 축제 적극 홍보·방문 독려

화상회의 사진<사진제공=경남도의회>

(창원=경남뉴스투데이) 경남도의회(의장 김진부)는 지난 1일 경남도 5층 영상회의실에서산둥성 인민대표회의와 화상회의를 개최하였다.

이날 회의 참석자는 김진부 의장, 한중해외친선연맹 서희봉 회장과 농해양수산위원회 김현철 위원장, 경제환경위원회 김일수 위원장 등 도의회 7명이 참석했으며, 중국 산둥성 측은 왕화 산둥성 인민대표회의 부주임 등 6명이 참석했다.

이번 회의는 지난 2019년 경상남도의회의 산둥성 방문교류 이후 코로나로 인해 몇 년간 단절된 양 기관의 친선 교류를 위해 개최되었다.

이날 회의에서는 양측 대표의 인사말에 이어 ▲ 농해양수산위원회 및 경제환경위원회 현황 소개 ▲ 하동세계차엑스포와 진주남강유등축제 홍보 및 소개 ▲ 경남의 투자환경 소개 ▲ 한중관련 입법현황소개 등(중국) 양기관의 정보교환과 우호친선을 다지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김진부 의장은 “경남 기업이 50여개 이상 산둥성에 진출해 있어 우리 경남업체가 산동성에서 잘 성장할 수 있도록 많은 지원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하면서, “오늘 논의된 경제·농해양 분야를 비롯해 문화·예술·관광 등 여러 분야에 내실 있는 교류 협력을 다져나가자”고 제안했다.

 

조영래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