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 겨울비로 우렁찬 옥류소리 더한 산청 대원사계곡길
겨울비로 우렁찬 옥류소리 더하는 산청군 삼장면 대원 계곡길<사진제공=산청군>

(산청=경남뉴스투데이) 겨울비가 그치고 오랜만에 맑은 날씨를 보인 9일 탐방객들이 산청군 삼장면 대원사 계곡길을 걷고 있다. 며칠간 내린 비로 대원사 계곡의 기암괴석을 돌아나가는 물소리가 우렁차다.

겨울비로 우렁찬 옥류소리 더하는 산청군 삼장면 대원 계곡길<사진제공=산청군>

여름 휴가철과 단풍이 절정을 이루는 가을이면 주말 하루 평균 4500여명의 탐방객이 다녀가는 대원사계곡길은 겨울철에도 비경을 감상하려는 방문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겨울비로 우렁찬 옥류소리 더하는 산청군 삼장면 대원 계곡길<사진제공=산청군>

남병희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