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의령군의회, 북소리가 울려 퍼지는 임시회젊은 국악인 송진호씨의 아름다운 재능기부
의령군의회, 북소리가 울려 퍼지는 임시회 모습<사진제공=의령군>

(의령=경남뉴스투데이) 의령군의회는 지난 15일 제255회 의령군의회 임시회 개회에 앞서 화합과 소통은 물론 “낮은 자세로 군민의 뜻을 대변하는” 섬김의 의정활동을 구현하기 위해 국악 공연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이날 공연에서는 화정면 출신 젊은 국악인 송진호(진주교육대 대학원 문화예술석사)씨가 재능기부를 통해 군민과 국민을 위해 아름다운 감동의 북소리‘장구산조’를 연주했다.

이번 공연은 1592년 임진왜란 당시 느티나무에 북을 매달아 치면서 의병을 창의해 위기의 나라를 구해냈던 천강 홍의장군으로 널리 알려진 곽재우장군과 17장령 및 의병들의 정신을 새로이 받들어 현재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다시 한번 북소리를 울리는 차원에서 식전행사로 ‘장구산조’ 공연을 준비했다.

의회 참관인들은 “딱딱하고 엄숙한 임시회 시작 전 아름다운 감동의 북소리를 들어볼 수 있는 즐거운 시간이었다”며, “삭막한 정치에 단비가 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을 뿐 아니라 코로나19 등 어려운 상황에서 울려퍼진 북소리가 의령군을 넘어 대한민국을 응원하는 큰 울림 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송진호씨는 지난 4월 경남문화예술진흥원 공모 ‘2020 차세대 유망예술인 최종 10인’에 선정되었으며, 지난 7월 사단법인 대한민국명인회 주관으로 개최된 제25차 대한민국 대한명인 추대식에서 ‘의령집돌금농악 상쇠 분야’로 최연소 대한명인 인증서를 받기도 했다.

남영현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남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