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밀양시
밀양시 가곡동, ‘이름없는 천사들’ 사랑의 성금 기부 줄이어
16일 익명의 기부자가 가곡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한 성금 20만원

(밀양=경남뉴스투데이) 밀양시 가곡동에 거주하는 익명의 기부자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 달라며 16일, 가곡동행정복지센터에 성금(20만원)을 전달했다.

16일 가곡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한 익명의 기부자는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써 달라”며 이름을 밝히지 않은 채 성금 봉투만 전달하고 떠났다.

가곡동행정복지센터는 소중하게 접수한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취약계층에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가곡동에는 익명 기부가 줄을 잇고 있다. 지난 14일에 전 모씨가 성금 100만 원을 전달했고 이 모씨가 밀양사랑상품권 10만 원과 어려운 형편에 놓인 아동에게 정기후원 의사를 밝히는 등 익명의 기부가 줄을 잇고 있어 감동을 주고 있다.

조영태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조영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