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시
진주시, 방역수칙 위반신고 야간 대응반 확대 운영대응반 확대(3개 반 9명)로 야간 방역수칙 위반시설 단속 강화
진주시청

(진주=경남뉴스투데이) 진주시는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으로 신고된 시설에 대한 효율적인 지도·단속을 위해 야간 대응반을 확대하여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현재 유흥업소 등 중점 관리 시설 담당 부서에서 야간 대응반을 운영하고 있으나 보다 신속하고 강력한 단속을 위해 대응반을 3개 반 9명으로 확대해 운영하기로 했다.

확대된 야간 대응반은 주간에는 기존에 운영 중인 점검 추진단 시설 점검에 참여하고, 야간에는 경찰과 합동으로 점검을 실시하여 코로나19 위반시설의 단속이 강화된다.

시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위반한 시설을 적발할 시에는 시민의 안전과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용 원칙에 따라 강력한 행정조치를 할 예정이다.

이번 대응반 확대·운영으로 야간에 발생한 방역수칙 위반 신고에 대해 즉각적인 단속과 조치가 가능해져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시민 모두의 자발적인 방역수칙 준수가 필요하므로,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잘 지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진주시는 지난 12월 14일부터 18개 업종 1만1552개소의 시설을 대상으로 방역수칙 종합 점검 추진단을 1단장 6개 반으로 구성하여 운영해 오고 있다.

김서정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김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