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군
2022 남해군 방문의 해, 민관협력 추진위원회 발대식 개최“2022 방문의 해 성공”행정·주민 힘 합친다!

- 위원 50명 4개 분과에서 활동…읍면 주민자치회도 적극 동참

2022 남해군 방문의 해 민관협력추진위 발대식 모습<사진제공=남해군>

(남해=경남뉴스투데이) 남해군은 13일 이순신순국공원 리더십체험관에서 ‘2022 남해군 방문의 해 민관협력 추진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

남해군은 ‘2022 남해군 방문의 해’를 통해 인구감소와 고령화 추세에 따른 농어촌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지속성장형 융복합 관광 산업’ 기반을 다지겠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서는 행정과 주민 간 긴밀한 협업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판단 아래 민관 협력 추진위 구성에 공을 들여왔다.

민관협력추진위는 △기획홍보 △기반조성 △관광상품 △군민활력 등 4개 분과로 구성되며, 이날 발대식에서 정철 새마을운동 남해군지회장이 민간위원장으로 선출되면서 박춘기 부군수와 함께 공동위원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행정 담당자와 군의원, 군내 민간사회단체 추천 대표 등으로 구성된 위원 50명은 각각의 분과에서 ‘2022 남해군 방문의 해’의 내실 있는 추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앞으로 민관협력추진위원회는 분과위원회별로 소관영역을 관장하고 새로운 아이템 발굴은 물론 개선사항을 제안하면서 군민참여 유도와 대내외 홍보에도 힘을 보탤 예정이다.

△기획홍보분과는 특별이벤트 및 홍보마케팅 15개사업 △기반조성분과는 관광수용태세 확립 인프라 확대 8개 사업 △관광상품분과는 콘텐츠 발굴 활용 13개사업 △군민활력분과는 군민참여대외협력을 5개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각 읍면 주민자치위원장 10명이 자문협력단으로 동참함으로써, 지역 주민들의 현장 의견이 생동감 있게 전달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충남 군수는 “우리 군민들께서 남해~여수 해저터널과 국도 3호선 예타 통과를 이루어내었듯이 2022 남해군 방문의 해도 반드시 성공적으로 이루어 낼 것이라 믿는다”며 “위촉위원들의 역량과 읍면 주민자치회장들로 구성된 자문협력단의 소중한 의견을 바탕으로 방문의 해가 남해 관광의 새로운 판을 짜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주홍 남해군의회 의장은 “민과 관이 한마음 한뜻을 힘을 합친 것이 이순신 장군이 승리할 수 있었던 동력”이라며 “50만 내외 군민이 모두 힘을 합쳐 새로운 남해 도약의 시대를 열어가자”고 밝혔다.

이날 민간공동위원장으로 선출된 정철 새마을운동 남해군지회장은 “2022 남해군 방문의 해 위원장직을 맡게 되어 부담스럽지만 지지해준 많은 위원들의 믿음에 어긋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하용근 기자  webmaster@knnewstoday.co.kr

<저작권자 © 경남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카카오스토리

하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